HOME > 홍보센터 > 뉴스센터

뉴스센터 - 효성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전해 드립니다.

뉴스센터
효성 조현준 회장, 유럽 전력시장서 경영보폭 넓혀 2020.01.31

효성 조현준 회장이 영국에 이어 스웨덴까지 유럽 전력시장에서 경영보폭을 넓히고 있다.

2010년 국내 기업 최초로 영국전력청(National Grid)의 초고압변압기 주 공급자로 선정되며 유럽 시장 진출에 성공한 바 있는 효성중공업은 최근 스웨덴 국영 전력청(Svenska Kraftnet)과 420kV 초고압차단기 수주 계약을 체결, 북유럽 전력시장 공략에도 성공했다.

효성중공업은 2021년까지 스웨덴 스톡홀름시 남부 전력 변전소에 420kV 초고압차단기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효성중공업은 시장 진입장벽이 높은 유럽의 스웨덴 전력청으로부터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은 만큼 이를 기반으로 향후 유럽 EPC (Engineering(설계), Procurement(조달), Construction(건설/시공)) 업체들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북유럽과 동∙서유럽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효성중공업은 조현준 회장의 VOC(Voice of Customer) 경영방침에 따라 고객이 요구하는 기술력과 품질에 최적화한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지난 3여년 간 스웨덴 송∙배전청 등을 대상으로 영업을 강화해 왔다.

조현준 회장은 “효성중공업이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톱 수준의 전력 제조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신시장 개척을 통해 전력기기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고객의 작은 목소리까지 귀 기울이는 VOC경영을 강화함으로써 유지 및 보수, 미래에너지 분야에서도 경쟁력을 높여 글로벌 토털 솔루션 공급 업체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웨덴을 비롯한 주요 유럽 국가의 전력시장은 노후 송전망 및 송∙변전기기 교체 및 개선사업으로 향후 10여년 간 약 5%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차단기 단일 품목의 시장규모가 2,000억원 이상이며, 변압기 및 변전소,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성장세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1968년 서울에서 태어나 세인트폴스 고등학교, 예일대학교 정치학과, 일본 게이오대학교 법학대학원을 졸업했다. 일본 도쿄의 미쓰비시상사, 모건스탠리 도쿄지점에서 일한 경험이 있으며 1997년 효성에 입사해 2017년 효성그룹 회장으로 취임했다.

목록
다음글 효성, 지주사 전환 후 첫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2020.01.31
이전글 효성 블로그 누적 방문자 1,000만 돌파 2019.12.17
목록